[에세이]과학자와 피아노 #6 건반은 얼마나 가볍거나 무거우면 좋을까?

블랙소스
2023-12-07


디지털 피아노를 고려하거나 선택할 때, 무의식적으로나 무조건반사적으로 드는 생각은, 과연 "진짜"(즉, 어쿠스틱) 피아노 대비 얼마나 차이가 날까 하는 의문이다. 아무래도 가격이나 생김새나 작동 원리, 그 어느 모로 보나 분명 어쿠스틱만 못할 텐데, 제조사는 어지간한 저가 모델이 아닌 한, 저마다 어쿠스틱 피아노 중에서도 업라이트도 아니고 그랜드에 가깝도록 만들었다고 광고한다.

 

이러한 유사점이나 차이점은 여러 각도로 파헤쳐 볼 수 있지만, 필자는 과학 연구를 하는 사람이니 과학의 기본인 측정에 기반한 비교부터 해보면 어떨까 싶다. 여기서 "측정"이라고 하니 어렵게 들릴지 몰라도, 아주 단순하고 직관적인 과정이며, 요즘 하도 뜨거운 이슈로 부각되는 양자 기술을 이야기할 때 거론되는 양자역학의 측정 문제와는 더더욱 거리가 멀기에 안심하고 좀 더 들어보시면 어떨까 한다.


여기서 논할 측정의 기준은 소위 건반 '무게'다. 물론 부속으로서 건반 전체가 나가는 물리적 무게와는 의미가 다소 다른데, 바꾸어 말하면, 건반을 하나씩 누를 때 손이 느끼는 저항감을 일컫는 말이라 해야겠다. 이 무게라는 것부터 다루는 까닭은, 흔히 디지털 피아노가 어쿠스틱보다는 건반이 아무래도 가볍지 않겠냐는 막연한 추정에서부터, 또 어쿠스틱 사이에서도 업라이트와 그랜드 간의 건반 무게를 따지는 화두가 생각보다 자주 도마에 오르기 때문이다. 일단, 어쿠스틱의 경우, 피아노 상태마다 다른 이야기가 되므로, 획일적으로 말하기는 어려운데, 구조적 원리에 비추어 본다면, 그랜드 피아노가 더 가벼운 게 정상이지 않을까?


이제 이런 지점까지 오게 되면 피아노를 고르는 문제는 과학에서 추구하는 보편성과는 좀 더 거리가 멀어지게 된다. 내가 다룰 악기가 나한테 얼마나 맞는 상태냐는 게 제일 중요하지, 전반적인 비교 담론은 심하게 말하면 어디 써먹을 만한 구석이 거의 없다. (물론 나에게 제일 잘 맞는 무엇인가를 찾아가고 만들어 가는 과정은 사이언스의 일부다!)


어쿠스틱 피아노와 달리 디지털 피아노는 일종의 공산품이기도 하므로, 건반 무게는 모델이 같다면 획일적으로 품질 오차 범위 내에서 동일할 수밖에 없다. 그러면, 어쿠스틱 피아노도 어느 정도 평균적인 수준을 대표하게끔 표본을 골라서, 무게를 서로 비교해 봐야 하지 않을까? 다음은 어디까지나 근사치다. 실제로 연주를 할 때 느끼는 무게감은 이와 조금 또는 판이하게 다를 수도 있다. 게다가 middle C/C# 중심이라, 여러 음역대를 넘나들며 연주하다 보면 (또 페달을 밟거나 한 게 디피에서도 영향을 주는지는 잘 모르겠으나, 어쿠스틱에선 페달링 여부에 따라 감각이 달라지기도 한다) 더더욱 그러하다. 


아무튼 일관성을 위해 한 곳에서 일관되게 측정한 기준으로, azpianonews 사이트에서 밝히고 있는 건반 무게 정보 범위를 대략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down-weight 기준, up-weight는 이의 1/2 정도가 이상적이라 한다). 이 정도 비교군이 형성되었다면, 기존에 소위 건반 "무게"를 두고 떠도는 신화나 오해 정도는 손쉽게 타파하기에 충분하지 않을까 한다:


디지털 피아노 분류 
무게
"통상적인" 야마하 그랜드중역대에서 대략 50~60g (CFX 미들 C가 약 54g, up-weight는 약 27g) [그야말로 교과서다!]
"통상적인" 이런저런 브랜드들의 디지털 피아노대략 55~85g (이걸 보면 야마하 디지털 피아노 CLP 상위 라인은 '상대적'으로 무거운 그룹)
야마하 AvantGrand N3X(하이브리드 피아노의 하이엔드 모델)미들 C 약 55g (up-weight 약 25g) [구 모델인 N2는 액션이 동일하다는데도 각각 약 59g, 약 23~24g]
야마하 CLP-785/795GP (액션 동일)미들 C 약 75g, 미들 C# 약 73g
야마하 CLP-775 (785/795 대비 counterweight 없는 액션)미들 C 85g 살짝 초과, 미들 C# 약 79g
카시오 PX-S5000/6000/7000미들 C 약 56g, 미들 C# 약 48g (up-weight로는 각각 대략 37g, 34g)
카시오 GP 시리즈미들 C와 C# 약 73g으로 거의 비슷 (up-weight는 약 37g) [GP의 경우 같은 건반의 안쪽(뒤)과 바깥쪽(앞)에서 요구되는 무게가 거의 같다는 걸 강조, 대부분 어쿠스틱 그랜드가 그러할 텐데, 업라이트는 어쿠스틱이라도 그렇지를 못해서 이를 피하는 연주자들이 꼽는 결정적 이유 중 하나라고 한다. 참고로 PX-S 시리즈는 피봇 길이가 짧아서 그 모던한 디자인에도 불구하고 진정한 매니아들 사이에서는 평이 안 좋다.]
가와이 CA79/99(신형으로는 CA701/901)미들 C 약 53g
롤랜드 LX706미들 C 약 59g (up-weight는 약 46g)
롤랜드 HP702미들 C 약 65g (up-weight는 약 32g)
랜드 HP704 / LX705미들 C 약 62g (up-weight는 약 49g)


주요 브랜드의 주력 모델별로 정리를 해봤는데, 무게에 따른 순서대로 표나 차트로 좀 더 다듬고 싶은 마음은 굴뚝같으나, 본 편을 마칠 즈음이 된 듯하기도 하여 발동하는 귀차니즘을 (그리고 정말 중요한 이유는 이거 --- 유용할 수 있더라도 어디까지나 제한적인 참고사항이므로!) 중간에 한번 정도는 살짝 양해를 구하면서, 다음 이야기를 구상해 본다. 



- 다음 편에서 계속 - 

#과학자와피아노



블랙소스 : 블랙홀을 source로 삼으면 반타블랙만큼 진한 맛의 과학문화적 sauce가 나온다고 믿는 물리 커뮤니케이터. 과학이라는 표현의 광범위함을 아우를 수는 없어서, 그리고 물리 중에서도 전공한 단편적 영역 외에는 잘 몰라서 최소한의 타협안으로 물리 커뮤니케이터라 자칭. 세상만사의 근간이 얽혀 있다고 믿는 양자중력과 양자정보에 관한 영원한 탐구생활을 위한 밥값은 모 대기업에서 만드는 데이터의, 데이터에 의한, 데이터를 위한 연구로 하는 중.

+ 과학자와 피아노 연재 목록 보기


ESC 진행 (예정)행사 (참여하면 넓어지는 과학 이야기)

숲사이는 ESC에서 운영하는 과학기술인 커뮤니티입니다.
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공지 
(04779) 서울특별시 성동구 뚝섬로1나길 5, G601 (성수동1가, 헤이그라운드 성수 시작점) 

Copyright ⓒ 사단법인 변화를 꿈꾸는 과학기술인 네트워크(ESC) All rights reserved.    


운영진 게시판 


숲사이는 ESC에서 운영합니다.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공지

(04768) 서울특별시 성동구 왕십리로 115 G410 

Copyright ⓒ 사단법인 변화를 꿈꾸는 과학기술인 네트워크(ESC) All rights reserved.
운영진 게시판